: 이메일문의 : 즐겨찾기추가
 
 
 
 
 
홈 > 고객지원 > 포토갤러리 > 엄마의 밥상 갤러리
 
  제목 요근래..간식  
  작성자 영양사 작성일 2015-04-11  
  파일 20150410_090440[1].jpg  
 



저희를 힘나게 하는건 티비나 광고같은 메스컴이 아닌...또한 관련 공무원들의 애쓴다는 칭찬도 아닌..

순수한 우리아이들 에게 받는 떼묻지 않은 손편지 입니다...

열분의 사회 높분들의 칭찬보다도 한명의 우리 아이들에게 받는 손편지의 힘은.. 정말 놀랍습니다..

반찬량을 늘려달라는 아이,, 밥을 더달라는 아이,,,과자가 먹고싶다는 아이..특정과일이나 반찬이 먹고싶다는아이... 지금껏 약 60여통의 손편지를 받았습니다..

시행한지도 어언 6개월이 다되어가고 있는 시점에서,,, 찬찬히 아이들에게 받은 편지를 다시금 읽어봤습니다..
초심을 잃지 않으려는,,, 우리들의 다짐같은것일 것입니다....